Monthly Archives: June

아침을 급하게 먹으려고 냉장고를 열어보니 마땅하게 눈에 들어오는 것이 없다

아침을 급하게 먹으려고 냉장고를 열어보니 마땅하게 눈에 들어오는 것이 없다. 9시에 시작하는 첫 환자를 생각하며 시간을 다투며 준비하는데오래 생각하며 망설이면차질이 있다. ‘그러면 아침을 건너뛸까?’ 그래도 하루의 중노동을 위한 에너지가 나와야하는데… 하면서 계란 두개를 꺼내어 에그 스트램불을 만든다. 밥 위에 올려놓고 먹으니 가끔씩 씹히는 짭짤한 소금맛과 고소함이 어우러져 제법이다. 계란 노른자를 완전히 익혀서 먹어야 한다는 말이

read more